UPDATE : 2018.11.14 수 09:47
상단여백
안산시 내년도 살림규모, 2조2166억원
반월신문 창간 28주년 기념식 성황리 개최전해철 “사실관계 밝히는 반월신문 노력 지역서 잘 알려져”
최제영 사장 “반월신문, 할 말은 하는 ‘올곧은 신문’으로 거듭날 것”
전해철 “신안산선, 내년 6월 착공 확실”
‘의정활동인가 외유인가’…논란 붙은 ‘시의회 국외연수’정종길 의원 “국외연수, 의정활동 아냐”…동참 거부
윤화섭 시장, ‘시화호 뱃길’ 사업 백지화 시사본지 기자와 만나 “전임 시장 정책이라도 사업성 없음 못하는 것”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안산시 단원구 고잔동 704-1 대우빌딩 305호 반월신문사  |  Tel 기사제보 : 031)415-5533, 6644  |  팩스 031)415-2237
창간일자 : 1990년 11월 1일  |  발행인 : 홍일호  |  e-mail : webmaster@banwo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일호
Copyright © 2008 - 2018 반월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