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7.10 금 17:53
상단여백
HOME 뉴스 속보
안산, 하루사이 인명·화재 피해 잇따라재활용선별센터 화재 및 추락사고 1건, 차량전복 사망 1명
권민지 기자 | 승인 2020.06.26 11:07
멀리서 재활용선별센터 화재 현장의 모습이 보이고 있다. (안산 시민 제공)

안산지역에서 하루 사이 인명·화재 사고가 연달아 발생해 총 3억 원 가량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다.

26일 오전 1시경 안산시 단원구 재활용선별센터 옥외작업장 부근의 화재 발생으로 건물 1,463㎡ 면적이 소실 됐다. 이와 생활폐기물 약 20톤이 불에 타 소방서 추산 1억50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발생했지만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드러났다.

또한 이날 오전 4시 경 상록구 영동고속도로 인천방향 부곡IC 부근에서 8.5톤 화물차가 전복 해 운전자 1명이 현장에서 숨졌고 차량이 전부 불에 타 적재물이 함께 소실되면서 1억2000만원 가량의 재산피해가 접수됐다. 경찰은 화물차가 주행 중 균형을 잃고 넘어진 것으로 보고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앞서 25일 오후 2시경엔 선부동에 위치한 한 주택공사현장에서 54세 남성이 약 7m 가량의 임시가설물 위에서 추락했으며,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중이다. 이 남성은 중국국적의 노동자로 임금체불 시위 중 추락한 것으로 알려졌다.

안산 지역에 거주하는 시민들은 “새벽에 타는 냄새로 잠을 설쳤다”며 “요즘 따라 안산에 사건사고가 많아 불안하다”고 우려하고 있다.

권민지 기자  banwol6644@daum.net

<저작권자 © 반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민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안산시 단원구 고잔동 704-1 대우빌딩 305호 반월신문사  |  Tel 기사제보 : 031)415-5533, 6644  |  팩스 031)415-2237
창간일자 : 1990년 11월 1일  |  발행인 : 홍일호  |  편집인 : 홍일호  |  등록일 : 2012년 1월 16일  |  e-mail : webmaster@banwol.net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일호
Copyright © 2008 - 2020 반월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