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4 금 17:31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경제
“책임소재도 명확치 않은데 무작정 해산 하나”김범수 선부동 3구역 주택 재건축 정비사업조합장
오만학 기자 | 승인 2018.11.28 10:39
김범수 선부동 3구역 재건축 정비사업 조합장이 조합 사무실에서 본지 취재진과 인터뷰를 하고 있다. 사진=오만학 기자 nti123@daum.net

선부동 2·3구역 재건축 갈등이 평행선을 달리고 있다. ‘안산시 평균 땅값에 크게 밑도는 보상만 받고 무작정 쫓겨날 수 없다’는 재건축 반대 주민(비대위)측과 ‘사업이 9부능선을 넘은 상황에서 이제 와서 물리자는 건 있을 수 없다’는 재건축 조합측이 팽팽하게 맞서고 있다. 안산시의회의 중재로 지난 15일과 21일 합의점을 찾기 위한 자리를 가졌지만 양측의 간극만 더 벌어진 채 아무런 소득을 얻지 못했다. 조합측 목소리를 듣기 위해 지난 23일 선부동 3구역 주택 재건축 정비사업조합 사무실을 찾았다. 김범수 조합장은 “(재건축조합)해산을 하는 것도 시기가 있는 것”이라며 “지금은 그 때를 지났다”고 강조했다. 다음은 그와의 일문일답.

▲비대위측 저항이 심각하다. 자칫 큰 사고가 날 수도 있을 것 같은데, 해결방법은 없는 건가

= 지난 2008년 재건축조합 추진위원회가 구성된 이후 10년 넘게 진행돼 온 사업이다. 이제까지 오는 동안 절차상 결함도 없었다. 해산을 할 수 있었던 기회도 얼마든지 있었다. 입주민들에 대한 보상비까지 지급한 마당에 이제 와서 무작정 조합을 해산하자는 건 말이 안 된다. 해산을 하는 것도 다 시기가 있다.

▲애초 재건축 동의를 받는 과정에서 상황을 부풀리는 등 그 과정이 공정치 못했다는 주장도 나오고 있다

= 동의를 받을 때 주민들로부터 인감까지 받았다. 공정하지 못했다는 건 인감까지 위조했다는 말 아닌가. 나중에 뒷말이 나올까봐 아르바이트도 쓰지 않고 내가 직접 발로 뛰며 동의서 받았다. 말 자체가 안 된다. 이런 유언비어는 어느 재건축 현장에나 있는 것 같다.

▲비대위는 안산시 평균 땅값에 비해 터무니없이 낮은 시세를 쳤다고 주장하고 있다. 비대위 주장에 따른다면 ‘심각한 재산권 침해’로 보이기도 하는데

= 감정가는 조합이 마음대로 주무를 수 있는 것이 아니다. 법원에서 선정한 감정평가사가 법적인 기준에 의해 평가하는 금액을 조합장이 무슨 권한으로 ‘금액이 높다, 낮다’ 할 수 있겠는가. 법(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에서 분양신청을 하지 않은 사람의 경우 감정평가 기준시점을 마감일 기준(3구역의 경우 2016년 3월 23일 기준)으로 못박아놨는데 ‘왜 지금 시세를 치지 않느냐’라고 우기는 건 억지밖에 되지 않는다.

▲비대위 구성원 대부분이 어르신들이다. 이대로 가면 집 한 채 보상받고 평생 동안 쌓은 재산을 모조리 잃게 된다. 절차상 문제가 없었다고 해도 그분들을 위한 탈출구 하나는 있어야 하지 않나

= 그분들 상황을 이해 못하는 건 아니다. 그러나 조합을 대변해야 하는 조합장의 입장에서는 이주개시 공고까지 낸 사업을 취소하기 위해선 누군가는 그에 따른 책임을 져야 하는 것 아니겠는가. 비대위 측에 ‘사업을 취소하면 현재까지 들어간 매몰비용에 대해 책임을 지겠다는 확약서를 받아오면 조합원들을 상대로 설득을 해보겠다’는 의사까지 전달했다. 사업절차를 중지하고 두 달 동안 기다렸는데 아직까지 확약서 한 장 가져오지 않았다. 무엇을 어떻게 더 해야 하나.

▲타협의 여지는 없는 건가

= 현재로서는 힘들다고 보면 된다. 재건축이라는 게 서로 한 발씩은 양보해야 하는 건데 지금은 협의를 진행할수록 간극만 더 벌어지고 있다. 다만 비대위측이 조합으로 참여하고 싶다고 한다면 조합원들을 한번 설득해볼 의사는 있다. 그밖에 상황을 타개할 수 있는 묘안이 있다면 가르쳐달라.

▲ 마지막으로 하고 싶은 말이 있다면

= 누구보다 이번 갈등이 원만하게 해결되기를 진심으로 바라고 있다. 마음 같아서는 당장에라도 조합장 자리를 내려놓고 싶지만 조합원들이 믿고 맡겨준 일인 만큼 책임감을 가지고 재건축 절차를 마무리하는 게 도리인 것 같다. 비대위측도 무작정 ‘재건축 반대’만 외칠 게 아니라 그에 따르는 책임소제를 분명히 하고 합리적인 대안을 제시해줬으면 좋겠다. 조합원들에게 제시할 만한 대안이 있어야 설득이라도 해볼 수 있는 것 아니겠는가.

오만학 기자  nti123@daum.net

<저작권자 © 반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만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8
전체보기
  • OPSS 2018-12-06 10:14:12

    넷마블주소: topcash.kr
    카톡id: topcash
    TOPCASH 문의: 1544-1180

    사이트주소 : gangnam55.com
    전화번호 : 010-3321-5455
    카카오톡 : gd55   삭제

    • 오피쓰 2018-12-06 10:11:14

      https://twitter.com/sptakqmf01
      https://twitter.com/sptakqmf02
      https://twitter.com/sptakqmf03
      https://twitter.com/sptakqmf004
      https://twitter.com/sptakqmf05
      https://ello.co/sptakqmf01
      https://ello.co/sptakqmf02
      https://ello.co/sptakqmf03
      https://ello.co/sptakqmf004
      https://ello.co/sptakqmf05   삭제

      • opss 2018-12-06 10:09:32

        https://suwonmileolumhadeukoeoopss.wordpress.com/
        https://gangnamyagujangopss0.wordpress.com/
        https://gangnamfoxhadeukoeo.wordpress.com/
        https://anyangyagujangopss.wordpress.com/
        https://seonleungtelanopss.wordpress.com/   삭제

        • 오피쓰 2018-12-06 10:08:17

          http://bitly.kr/m2Gu
          http://bitly.kr/F2jJ
          http://bitly.kr/z8Hk
          http://bitly.kr/gvpZ
          http://bitly.kr/sEC7
          오피쓰 https://medium.com/@dhvltm10000
          오피쓰 https://sites.google.com/view/opss365
          강남건마 https://sites.google.com/view/opss060com
          오피쓰 https://opss365.wordpress.com/
          광주오피 http://gwangju69.info   삭제

          • 오피쓰 2018-12-04 10:17:54

            https://ello.co/thdorrufwp11
            https://ello.co/thdorrufwp12
            https://ello.co/thdorrufwp13
            https://ello.co/thdorrufwp14
            https://ello.co/thdorrufwp15   삭제

            • opss 2018-12-04 10:15:31

              https://twitter.com/thdorrufwp11
              https://twitter.com/thdorrufwp12
              https://twitter.com/thdorrufwp13
              https://twitter.com/thdorrufwp14
              https://twitter.com/thdorrufwp15   삭제

              • 오피쓰 2018-12-04 10:13:56

                https://seosansikeulis.wordpress.com/
                https://daejeonyeobaeu.wordpress.com/
                https://asankeopigage.wordpress.com/
                https://cheonanalena.wordpress.com/
                https://cheonan19geum.wordpress.com/
                넷마블주소: topcash.kr
                카톡id: topcash
                TOPCASH 문의: 1544-1180

                사이트주소 : gangnam55.com
                전화번호 : 010-3321-5455
                카카오톡 : gd55   삭제

                • opss 2018-12-04 10:10:53

                  http://bitly.kr/gigq
                  http://bitly.kr/DcgH
                  http://bitly.kr/Thbp
                  http://bitly.kr/aJGy
                  http://bitly.kr/XJ8V
                  오피쓰 https://medium.com/@dhvltm10000
                  오피쓰 https://sites.google.com/view/opss365
                  강남건마 https://sites.google.com/view/opss060com
                  오피쓰 https://opss365.wordpress.com/
                  광주오피 http://gwangju69.info   삭제

                  • 오피쓰 2018-12-03 12:22:33

                    넷마블주소: topcash.kr
                    카톡id: topcash
                    TOPCASH 문의: 1544-1180

                    사이트주소 : gangnam55.com
                    전화번호 : 010-3321-5455
                    카카오톡 : gd55   삭제

                    • OPSS 2018-12-03 12:21:26

                      https://twitter.com/sptakqmf16
                      https://twitter.com/sptakqmf17
                      https://twitter.com/sptakqmf018
                      https://twitter.com/sptakqmf19
                      https://twitter.com/sptakqmf20
                      https://ello.co/sptakqmf16
                      https://ello.co/sptakqmf17
                      https://ello.co/sptakqmf018
                      https://ello.co/sptakqmf19
                      https://ello.co/sptakqmf20   삭제

                      28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안산시 단원구 고잔동 704-1 대우빌딩 305호 반월신문사  |  Tel 기사제보 : 031)415-5533, 6644  |  팩스 031)415-2237
                      창간일자 : 1990년 11월 1일  |  발행인 : 홍일호  |  e-mail : webmaster@banwo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일호
                      Copyright © 2008 - 2018 반월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