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1.29 수 14:39
상단여백
HOME 포토 포토뉴스
눈으로 가을을 머금다
김석일 기자 | 승인 2017.10.25 15:06

10월도 어느 새 일주일 밖에 남지 않았다.쾌청한 날씨와 선선함이 안산 시민들의 발걸음을 수인선 협궤철로변으로 이끌고 있다. 일상 속에서의 바쁨을 과감히 버리고 꽃밭에서 가을을 눈으로 마시는 이들의 여유로움이 가을의 끝자락을 아름답게 완성시킨다.

10월도 어느 새 일주일 밖에 남지 않았다.

쾌청한 날씨와 선선함이 안산 시민들의 발걸음을 수인선 협궤철로변으로 이끌고 있다. 일상 속에서의 바쁨을 과감히 버리고 꽃밭에서 가을을 눈으로 마시는 이들의 여유로움이 가을의 끝자락을 아름답게 완성시킨다.

김석일 기자  mo3mo@hanmail.net

<저작권자 © 반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석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안산시 단원구 고잔동 704-1 대우빌딩 305호 반월신문사  |  Tel 기사제보 : 031)415-5533, 6644  |  팩스 031)415-2237
창간일자 : 1990년 11월 1일  |  발행인 : 홍일호  |  e-mail : webmaster@banwo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일호
Copyright © 2008 - 2020 반월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