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7.11 목 12:28
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경제
안산 시민들이 ‘시민’을 살리다승용차에 깔린 음주남…시민들 차량 들어 올려
안산소방서 신속 구조조치 생명에는 지장 없어
김석일 기자 | 승인 2019.07.11 10:53

안산소방서(서장 이정래)는 지난 3일 22시 58분경 아파트 정문 입구에서 차량 밑에 깔린 요구조자를 안전하게 구조해 주위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4일 안산소방서에 따르면 단원구 초지동 739번지 그린빌15단지아파트 정문에서 음주 후 도로변에 누워있던 요구조자 박00(남, 49세)가 “승용차 앞바퀴 밑에 깔려 있다”는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구조대 및 원시119안전센터 대원들은 에어백 장비를 활용해 차량하부를 시민들과 함께 들어 올리는 등 경추 및 척추고정 후 안전하게 부상자를 구조 후 구급대에 인계했다.

인계받은 원시119안전센터 구급대는 요구조자를 신속히 안산고대병원으로 이송 조치해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석일 기자  mo3mo@hanmail.net

<저작권자 © 반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석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안산시 단원구 고잔동 704-1 대우빌딩 305호 반월신문사  |  Tel 기사제보 : 031)415-5533, 6644  |  팩스 031)415-2237
창간일자 : 1990년 11월 1일  |  발행인 : 홍일호  |  e-mail : webmaster@banwo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일호
Copyright © 2008 - 2019 반월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