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7 목 08:58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윤화섭 시장 “안산, 어느 지역보다 통일에 앞장선 도시돼야”
오만학 기자 | 승인 2019.01.10 17:42
윤화섭 안산시장은 이날 안산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안산시협의회 신년인사회’에 참석해 “안산이 그 어느 지역보다 통일에 가장 앞장선 도시가 돼야한다”고 밝혔다. 사진=오만학 기자

윤화섭 안산시장이 10일 “안산이 그 어느 지역보다 통일에 가장 앞장선 도시가 돼야한다”고 밝혔다.

윤화섭 시장은 이날 안산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안산시협의회 신년인사회’에 참석한 자리에서 “안산은 민주평통과 함께 통일포럼이라는 별도의 단체도 활동하고 있어 그 어느 지역보다 통일교육이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는 도시”라며 이 같이 말했다.

그는 “문재인 정부의 가장 화두가 ‘통일과 번영’이고, 특히 올해는 3.1운동 100주년이라 앞으로의 100년을 통일을 위해 어떻게 관리할 것인가 잘 검토해봐야 한다”라며 “이런 의미에서 민주평통은 그냥 친목단체가 아닌, 실질적인 단체가 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안산시는 안산시의회와 협의해 민주평통 운영비를 기존 1500억원에서 3000억원으로 증액했다.

윤 시장은 “지금까지는 통일이 (북한과)근접해 있는 파주시 같은 도시 등의 특화사업이었는데, 앞으로는 우리가 한 발 더 앞서가면 좋은 효과나 진척이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밝혔다.

특히 그는 “안산에는 8만5000명의 다문화가족이나 중도입국자들이 살고 있다. 이들에게도 통일에 대한 인식을 심어주기 위해 통일골든벨 대상 범위를 확대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 될 수 있을 것 같다”고 제안했다.

한편 이날 신년인사회에는 윤화섭 시장을 비롯한 정치인 및 민주평통 회원 등 100명이 참석했다.

오만학 기자  nti123@daum.net

<저작권자 © 반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만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안산시 단원구 고잔동 704-1 대우빌딩 305호 반월신문사  |  Tel 기사제보 : 031)415-5533, 6644  |  팩스 031)415-2237
창간일자 : 1990년 11월 1일  |  발행인 : 홍일호  |  e-mail : webmaster@banwo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일호
Copyright © 2008 - 2019 반월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