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17 목 08:58
상단여백
HOME 뉴스 행정
안산시 올해 예산 2조2095억원 확정
오만학 기자 | 승인 2019.01.09 09:52

2019년도 안산시 예산이 2조2095억원으로 책정됐다.

안산시의회는 지난 12월 20일 ‘제252회 제2차 정례회 제3차 본회의’를 열고 올해 시 예산을 이 같이 확정했다.

이는 당초 시가 제출한 안에서 0.32%(약 70억8302만원) 삭감된 수치다.

기획행정위원회가 가장 많은 삭감액을 기록했다. 기존 안산시가 기행위에 제출한 9329억6947만원 중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33억8510만원(0.36%)이 삭감돼 9295억8338억원으로 최종 확정됐다.

세부 내역으로는 ▲스마트도시 개발사업 용역 추진 사업이 기존 16억원에서 반토막 난 7억5000만원으로 책정됐다. ▲안산시 공보관실에서 추진하는 ‘대형LED 동영상 전광판 설치’ 사업비도 6억원에서 3원으로 조정됐다. ▲시 행정광고비는 8억5000만원에서 7억5000만원으로 1억원가량 잘렸다.

특히 낭비성 예산 논란을 빚었던 ‘줌마오지탐험대 지원비(1억원)’와 ‘신용카드사 소비·매출 빅데이터 구입비(1억6500만원)’는 예결위에서 전액 삭감됐다.

문화복지위원회에서는 기존 7077억1320만원에서 16억5784만원(0.23%)이 삭감됐다.

▲신혼부부 전세자금대출 이자 지원비(5억원)가 최종 2억원으로 조정됐고, ▲셋째아이에 대한 출산장려금 지원비(12억원)는 3억원이 깎였다.

특히 ▲안산국제아트페어 사업비(5000만원)와 ▲아이사랑놀이터 육아공동체 부모모임 운영비지원비(300만원), 전문상담사 지원비(8000만원)는 전액 삭감됐다.

도시환경위원회에서는 집행부에서 올라온 5730억1638만원 중 20억1088만원(0.35%)이 삭감 조정됐다.

▲고잔동 소로3류 168-3호선 개설비(5억원)가 전액 삭감되고, ▲신길2천 정비사업 실시설계용역비(5억원)는 5000만원이 삭감됐다.

한편 이날 본회의를 주재한 김동규 안산시의회 의장은 “회기 동안 예산안 심의와 조례안 검토 등을 위해 빠듯한 일정에도 최선을 다해 준 동료 위원들과 관계 공무원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한다”며 “올 한해 동안 시민 안전과 행복을 위해 열심히 달려왔듯이 다가오는 2019년 기해년 새해에도 다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말했다.

오만학 기자  nti123@daum.net

<저작권자 © 반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만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안산시 단원구 고잔동 704-1 대우빌딩 305호 반월신문사  |  Tel 기사제보 : 031)415-5533, 6644  |  팩스 031)415-2237
창간일자 : 1990년 11월 1일  |  발행인 : 홍일호  |  e-mail : webmaster@banwo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일호
Copyright © 2008 - 2019 반월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