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2.14 금 18:40
상단여백
HOME 뉴스 스포츠
지소연, UEFA 여자 챔스리그서 시즌 첫 골…첼시 5-0 대승
연합뉴스 | 승인 2018.09.27 14:51

잉글랜드 무대에서 활약하는 한국 여자축구 간판 지소연(첼시FC 위민)이 유럽축구연맹(UEFA) 여자 챔피언스리그 본선 첫 경기에서 득점포를 가동했다.

지소연은 13일(한국시간)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 사라예보의 코제보 경기장에서 열린 SFK 2000 사라예보와의 2018-2019 여자 챔피언스리그 32강 1차전에 선발 출전해 전후반 90분을 모두 뛰었다. 지소연은 3-0으로 앞서가던 후반 42분 팀의 네 번째 득점을 뽑아냈다.

대표팀에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동메달을 합작하고 잉글랜드로 돌아간 지소연의 이번 시즌 첫 골이다.

지소연의 쐐기골에 힘입어 첼시는 사라예보를 5-0으로 완파했다.

지소연은 소속팀 복귀 후 지난 9일 맨체스터 시티와의 2018-2019시즌 잉글랜드 여자슈퍼리그(WSL) 개막전에서도 선발 출전해 80분을 뛰었으나 상대 수비의 집중 견제 속에 득점을 기록하지 못했다. 이 경기는 0-0으로 끝났다.

2014년부터 잉글랜드에서 뛰고 있는 지소연은 2017-2018시즌 28경기에 출전해 12골을 기록했다. 지난 5월 첼시 레이디스에서 이름을 바꾼 첼시FC 위민은 지난 시즌 WSL과 FA컵 우승팀으로, 2017-2018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는 4강까지 올랐다.

 

 

 

 

연합뉴스  .

<저작권자 © 반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안산시 단원구 고잔동 704-1 대우빌딩 305호 반월신문사  |  Tel 기사제보 : 031)415-5533, 6644  |  팩스 031)415-2237
창간일자 : 1990년 11월 1일  |  발행인 : 홍일호  |  e-mail : webmaster@banwo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일호
Copyright © 2008 - 2020 반월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