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18 목 09:02
상단여백
기사 (전체 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별똥별 스타보다 은하수 연기자로 남고파"
원로 탤런트 겸 영화배우 한태일(78)씨는 여전히 활력이 넘쳐보였다. 80을 바라보는 나이라고 믿을 수 없을 정도로 주름하나 없어보였다...
최제영 기자  |  2018-10-17 10:30
라인
'독도와 대부도는 내노래의 영혼'
가수 서가인씨는 뚜렷한 역사관과 지역사랑을 갖춘 지성인이었다. 독도를 사랑하고 자신이 살고있는 안산 대부도를 흠모하고 있었다. 일반적인...
최제영 기자  |  2018-10-04 15:38
라인
'시화나래 휴게소 막장 드라마'
[단독] 한국수자원공사(K-water)가 조성한 '시화나래휴게소'의 일부 주차장과 공중 화장실이 폐쇄된 것으로 알려져 대...
최제영 기자  |  2018-10-04 13:30
라인
박기형 대금 연주자 겸 가수 “대금은 자연 소리 뿜어내는 신경안정제”
대금 연주자 박기형씨는 그야말로 다재다능한 사람이었다. 단순히 대금 연주자로만 생각하고 인터뷰를 계획했지만 알고보니, 생각지 못한 경력...
최제영 기자  |  2018-09-21 15:30
라인
대한민국 100대 명의 문형태 21세기 진료원장
안산 21세기 병원이 위치한 곳은 안산의 변두리 주택가에 자리하고 있었다. 원래 한도병원이 있던 자리였는데, 지금의 21세기 병원이 인...
최제영 기자  |  2018-09-12 11:19
라인
"지방분권 실현은 '주민자치회'로의 전환"
안산시 초지동 주민자치위원회 사무실은 오는 15일에 개최할 '2018 초지동 어울림 문화축제' 준비로 상당히 분주했다. ...
최제영 기자  |  2018-09-05 11:31
라인
'시민과 함께 하는 공직사회가 우리의 최종 목표'
전국공무원 노동조합 경기지역본부 안산시 지부는 구 단원보건소 건물 2층에 자리잡고 있었다. 컨테이너 박스에 임시로 사용하던 때를 생각하...
최제영 기자  |  2018-08-29 11:28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안산시 단원구 고잔동 704-1 대우빌딩 305호 반월신문사  |  Tel 기사제보 : 031)415-5533, 6644  |  팩스 031)415-2237
창간일자 : 1990년 11월 1일  |  발행인 : 홍일호  |  e-mail : webmaster@banwo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일호
Copyright © 2008 - 2018 반월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