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4 금 17:31
상단여백
기사 (전체 20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봉사에서 행복과 감사를 배웁니다”
아담한 체구에 나긋한 목소리. 특별할 게 없어 보이는 외모에서 나오는 비장의 무기는 무엇일까. 무엇이 봉사로 잔뼈가 굵은 이의 마음을 ...
오만학 기자  |  2016-09-28 12:57
라인
“세상에 웃음을 주는, 저는 행복한 뚱땡이입니다”
‘귀엽다….’한참 연배 높은, 어머니뻘 되는 어른에게 쓸 말은 아니지만, 그녀는 그랬다. 넉넉한 인상이 분위기를 압도했다....
오만학 기자  |  2016-09-07 10:09
라인
행복감을 가질 수 있는 노래를 가르치고 싶어요
‘감사의 연속’이었다. 터져 나오는 한 절 한 절마다 그의 삶이 묻은 듯했다. 어진 언어가 그를 한층 빛나게 했다.안산시평생학습원 어느...
오만학 기자  |  2016-08-31 10:27
라인
“봉사, 내 마음이 하는 거라 말하고 싶어요”
“이런 거(인터뷰) 안 해주셔도 되는데…. 정말 하는 게 없어서 부끄럽습니다.”역시 쉽지 않았다. ‘누구도 천사가 될 수 ...
오만학 기자  |  2016-08-24 10:37
라인
“봉사, 동네를 위한 일이니 마음이 뿌듯하죠”
“기자님, 우리 지대장님 좀 꼭 실어드리면 안 될까요? 정말 동네를 위해 좋은 일 많이 하시는 분입니다.”궁금했다. 얼마나 훌륭한 사람...
오만학 기자  |  2016-08-17 10:36
라인
“봉사란 나와의 약속입니다”
“저보다 훌륭한 분들 많은데….”연신 부끄러워했다. 혹여 자기의 행적이 자랑이 될까 조심스러워했다. 말 하나도 조심스레 꺼...
오만학 기자  |  2016-08-10 10:41
라인
“봉사, 절대자께서 주신 미션입니다”
이광훈 로스상사 대표(사진)는 섬유직물제품 생산 기업을 운영하고 있는 CEO다. 그런 그가 이웃을 돌보는 데에 뛰어들었다. 가톨릭 신앙...
오만학 기자  |  2016-07-20 10:42
라인
변하지 않는 복지사가 되고 싶습니다
“아이고, 제가 무슨 그런 그릇이 되나요….”역시 쉽지 않았다. 칭찬 받을 만한 위인이 못 된다 했다. 설득 끝에 승낙을 ...
오만학 기자  |  2016-07-13 10:47
라인
“대학생까지 장학금을 수여하는게 꿈”
상록장학회 위성숙(사진) 회장은 본오3동에서 새한양약국을 운영하는 약사로 약학박사다. 그런 위 약사가 장학사업에 뛰어든 것은 지난 19...
김태창 기자  |  2016-07-05 17:25
라인
“눈 감고 해줘야 참봉사입니다”
넉넉하고 푸근한 인상이었다. 초면이었지만 왠지 모르게 편안했다. 온화한 마성이 부드러운 분위기를 유도했다.송철호 안산시 새마을회 이사(...
오만학 기자  |  2016-06-29 09:46
라인
봉사, 언젠간 되돌아옵니다
“‘누구라도 천사가 될 수 있다’는 게 취지입니다. 작은 경험이나마 나눠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그런 취지라면 도와드려야죠. 협조하겠...
오만학 기자  |  2016-06-21 20:58
라인
“봉사, 그곳에 있으면 행복합니다”
“이거(인터뷰) 안 하면 안 될까요? 저보다 훨씬 봉사 열심히 하시는 분 많은데…. 너무 쑥스러워요.”한사코 사양했다. 한...
오만학 기자  |  2016-06-14 16:44
라인
“자랑 없이 꾸밈없이 봉사하고 싶습니다”
열악했다. 가파른 언덕을 올라야 했다. 변변한 사무실 하나 없어 컨테이너에 의지하고 있었다. 입구에 붙은 조그마한 명패를 보고야 사랑실...
오만학 기자  |  2016-05-31 14:14
라인
“어려운 사람 보면 무조건 돕고 싶어집니다”
“궂은 날씨에 여기까지 오시느라 얼마나 노고가 많으셨습니까. 시장하실 텐데 식사 먼저 하시고 말씀 나누시지요.”교문 앞에서부터 과한(?...
오만학 기자  |  2016-05-10 20:31
라인
“꼭 바른 길은 아니어도 즐길 수 있는 길은 안내하고 싶었습니다!”
4월이 어느덧 지났다. 우리에게 4월은 새 생명이 움트는 계절이면서 누군가를 그리는 계절이기도 하다. 그 날 이후부터다. 찬 바닷속으로...
오만학 기자  |  2016-05-03 20:05
라인
10년 넘은 미용봉사 매주 화요일은 봉사Day로
상록구 이동 주민센터 사회복지 담당의 추천을 받아 천사릴레이 주인공을 찾아 이동 늘푸른 아파트 맞은편에 상가에 있는 ‘춤추는 쌍가위’ ...
김동섭 기자  |  2016-04-27 11:02
라인
“위만 보지 말고 아래도 보고 살아야 합니다”
"기자님, 장운희 사장님은 꼭! 실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남모르게 저희를 많이 도와주셨는데, 저희가 도와드릴 건 이것밖에 없네요."17...
오만학 기자  |  2016-04-20 10:43
라인
소년소녀가장, 결식아동들에게 매월 급식비지급
‘기쁨을 주는 사람들’ 조의철(여) 회장은 아는 사람은 다 아는 안산에서는 꽤 유명한 인사다.지위가 높아서도 아니고 재력이 풍부해서도 ...
김동섭 기자  |  2016-04-13 11:20
라인
매월 독거노인등 150명 식사 대접 합니다.
꽃샘추위가 물러가고 봄기운이 완연한 일요일 오전 10시 백년가 교동짬뽕 이기선 대표를 안산시 고잔 신도시에 이 대표가 운영하는 ‘백년가...
김동섭 기자  |  2016-03-30 10:46
라인
“아낌없이 주는 나무이고 싶습니다”
“정말 죄송합니다. 제가 너무 늦었죠...?”연신 고개를 숙이며 약속장소로 들어왔다. 사연을 들으니 갑자기 한 아이에게 안 좋은 소식을...
오만학 기자  |  2016-03-23 10:45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안산시 단원구 고잔동 704-1 대우빌딩 305호 반월신문사  |  Tel 기사제보 : 031)415-5533, 6644  |  팩스 031)415-2237
창간일자 : 1990년 11월 1일  |  발행인 : 홍일호  |  e-mail : webmaster@banwo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일호
Copyright © 2008 - 2018 반월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