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0.1.29 수 18:31
상단여백
기사 (전체 3,51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인권감수성
필자가 소속된 공익인권센터에서 서울시자원봉사센터와 업무협약을 맺어 인권감수성을 주제로 수차례 강의를 했다.인권이라는 개념이 얼마든지 광...
반월신문  |  2019-04-03 11:26
라인
박상우 변호사의 세상사는 法
버닝썬 게이트로 온 나라가 난리다. 유명 연예인들의성범죄, 마약 의혹은 물론, 경찰과의 유착 의혹까지 제기된다. 특히, 이들이 속한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에서 한유명 연예인이 자신이 촬영한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한사실이...
반월신문  |  2019-03-27 14:15
라인
이 재 호 대표,들꽃청소년세상
대략 20년 전에 미인가도시형 대안학교들이 성황을 이룬 적이 있었다.그런데 그 학교들이 7,8년 전부터 하나 둘 사라져 갔다. 학교가 문을 닫는이유는 여러 가지였으나 청소년들이 줄어들었기 때문이다. 학교에 학생이 없...
반월신문  |  2019-03-27 13:45
라인
이기학의 세상사는 이야기
세상을 살아가다 보면 자기의 명의를 갖는다는 것은 상당한 의미가 있다.어쩌면 평생을 버젓한 명의 한번 갖지보지 못해 한 숨을 쉬는 사람도 많은것 같다. 특히 부부간에는 명의를 일찌감치 아내 앞으로 해 놓고 사는 부부...
반월신문  |  2019-03-27 13:42
라인
오늘 입은 옷이 바로 나
봄이라고 부를 때마다 뻣뻣한 마음에 산들바람이 분다. 나 자신에게 선물을 주고 싶다는 생각이 드는 것도 꽃이피는 이 무렵이다. 열심히 ...
반월신문  |  2019-03-27 13:36
라인
김용남의 미술세상
피트 몬드리안(Piet Mondrian)은 1872년 네덜란드의 위트레흐트주(州) 외곽에 있는 아메르스포르트에서 태어났다.초등학교 교장...
반월신문  |  2019-03-27 13:27
라인
안산사랑 상품권 ‘다온’ 이야기
요즘 안산에는 안산사랑상품권 '다온'이라는 이름이 맹위를 떨치고 있다. 시민들의 응모를 거쳐 탄생된 다온은...
최제영 기자  |  2019-03-27 13:17
라인
변명
어쩌면 핑계였을 게다. 이런저런 이유를 갖다 대지만, 내게는 전화할 기회가 여러 번 있었다. 동서와 연락이 끊겼던 동안 시어머니는 병마와 싸웠고, 끝내 일어나지 못하고 떠났으니, 긴 침묵을 어찌 설명할까.동서와 시동...
반월신문  |  2019-03-27 11:57
라인
강성호 효 인성 행복강사
강성호 전 상이군경 안산지회장은 ‘효 인성 행복 강사’라는 직업으로 변신해 있었다.12년간 지회장을 역임하고 보훈단체에서 이름을 알린 ...
최제영 기자  |  2019-03-27 11:50
라인
안산갈대습지에 조류박물관, 어때요?
안산갈대습지에 조류박물관, 어때요? 비록 바다를 막아 만들어진 호수이긴 해도 2천 500여만 명이 살고 있는 수도권에 대규모 시화호가 ...
반월신문  |  2019-03-21 17:27
라인
애도에 대하여
애도에 대하여이재호대표(들꽃청소년세상) 청소년에 대한 교육에 헌신하셨던 문동환 목사님이 쓰신 자아확립(1972,대한기독교서회)이라는 책의 서문에는 다음의 글이 있다. “무엇보다 인간답게 살아야 한다. 인간답게 사는 ...
반월신문  |  2019-03-21 17:24
라인
각방
각방이기학 각방을 쓰는 부부들의 이야기를 자주 듣는다. 나이가 들어가면서 신체의 노화와 더불어 각자의 생각을 공감하고 존중해야만 되는 영역이 많아지는데 신체의 노화는 경직성이 증가해 고집이 새진다는 이론도 있다. 살...
반월신문  |  2019-03-21 17:21
라인
단정 짓는 일의 덧없음
황영주의 책으로 들여다보는 세상 단정 짓는 일의 덧없음 어느 순간부터 나를 판단하기 위한 질문지가 앞에 놓이면 불편해졌다. 무슨 연구소...
반월신문  |  2019-03-21 17:18
라인
신혼의 단꿈 앗아간 전세금 사기 부동산 보조원 친자매 47억 꿀꺽
신혼의 단꿈 앗아간 전세금 사기 부동산 보조원 친자매 47억 꿀꺽 필자는 지난 17일 거액의 전세금 사기사건을 일으킨 부동산을 방문해 ...
최제영 기자  |  2019-03-21 17:12
라인
질투도 사랑이다
질투도 사랑이다 심명옥 열세 살 우리 집 언은 사회성이 많이 떨어진다. 어렸을 때부터 산책을 부지런히 시켜 사회성을 길러 주었어야 하는...
반월신문  |  2019-03-21 16:53
라인
부동산 이중계약 사기
박정호 변호사의 세상사는 法 부동산 때문에 안산이 시끄럽다. 집값이 들썩거린다는 이야기가 아니다. 우리가 흔히 부동산이라고 부르는 공인...
박정호 변호사  |  2019-03-20 17:28
라인
봄의 반란
봄의 반란박 수 여 마른 나뭇가지에 새싹이 튼다봄이 옴을 알리려세상의 모든 들풀들도 서걱거리고화창한 아침 햇살 받으며 속삭인디 마른 손가락에 싹이 튼다아픔을 동행한다그리움 삭이고 삭이다관절들 반란의 봄을 맞는다 겨우...
반월신문  |  2019-03-13 11:09
라인
정치인도 국민도 함께 노력해야
기고 정치인도 국민도 함께 노력해야 바보의 심장은 입에 있다. 반면 현명한 사람의 입은 가슴에 있다. 그래서 바보는 말이 많고 현명한 ...
반월신문  |  2019-03-13 10:59
라인
권력은 정치인들의 전유물인가?
정치란 과연 무엇인가? 우리는 늘 정치의 한복판에 있으면서 쉽게 대답할 수 없는 질문이다. 학문적으로 정치란 권력을 어떻게 나누고 어떻...
반월신문  |  2019-03-13 10:58
라인
따로 따로 행복하게
황영주의 책으로 들여다보는 세상 따로 따로 행복하게 《따로 따로 행복하게》(배빗 콜 지음, 보림)는 이혼을 담은 그림책이다. 작가는 그...
반월신문  |  2019-03-13 10:56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안산시 단원구 고잔동 704-1 대우빌딩 305호 반월신문사  |  Tel 기사제보 : 031)415-5533, 6644  |  팩스 031)415-2237
창간일자 : 1990년 11월 1일  |  발행인 : 홍일호  |  e-mail : webmaster@banwo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일호
Copyright © 2008 - 2020 반월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